죄송”, 몸캠 유출 관련 공식 사과 정배우 김계란 인스타봤다, “로건님과 아내 분에게도

 

유튜버 정 배우가 인기 유튜브 콘텐츠 가짜 남자2의 교관 로건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몸매를 붙인 피싱 공개해 논란이 일자 결국 고개를 숙였다.

정 배우는 15일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김계란 씨의 인스타그램을 나도 왔다며 사실 여부를 떠나 내 잘못을 인정하는 게 먼저라고 생각한다. 반성 많이 했다고 생각하지만 나는 아직도 한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모자이크 처리만 하면 된다고 자문을 구했다. 법적인 문제를 떠나 도의적으로 지나치지 않느냐는 말을 들었지만 몇 시간 동안 곰곰이 생각해 보니 옳았다고 덧붙였다.

이어 “로건 씨와 부인에게도 죄송하다”며 “세상에 도움이 되고 착하게 살기 위해 노력이라도 하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했다. 남을 속이기만 사람이 됐다고 사과했다.

정 배우는 사람들을 돕는 채널이었지만 어느 순간 악질이 되면서 괴물이 됐다. 영상 지우겠다.

#김계란 #정배우 #로건와이프 #김계란인스타 #정배우인스타 #정배우사과 #정배우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