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에 맞서는 LX의 자세! 자율주행차부터 드론 조종사 양성까지

 

안녕하세요! LX한국국토정보공사 대학생 서포터즈 랜드라 버전서원입니다.

오늘은4차산업혁명과한국국토정보공사와의연계에대해알아보도록하겠습니다. 시작하기 전에 먼저 4차 산업혁명이 무엇인지 살펴볼까요?4차 산업혁명이란?

4차 산업혁명은 정보통신기술의 융합을 통해 이루어지는 차세대 산업혁명을 의미합니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개념으로는 운전자가 브레이크, 핸들, 가속 페달 등을 제어하지 않고도 스스로 도로의 상황을 파악해 주행하는 자율주행자동차, 조종사 없이 무선전파의 유도에 의해 비행 및 조종이 가능한 무인항공기 드론, 컴퓨터로 만든 가상의 세계에서 사람이 실제처럼 체험할 수 있는 최첨단 기술인 가상현실, 생활 속의 사물들을 유무선 네트워크로 연결해 정보를 공유한다.

그러면 LX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는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디지털 트윈 기술로 탄생한 스마트 시티

2018년 LX는 2030 비전 핵심사업 4개 중 하나로 디지털 트윈을 소개하였습니다 디지털트윈이란 현실세계의 기계나 장치, 사물 등을 컴퓨터 속 가상세계에 구현하는 것을 의미하며 실제 제품을 만들기 전 모의고사를 통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고 이를 해결하는 데 활용되고 있습니다.

LX는 디지털 트윈사업을 통한 미래도시 계획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전라북도 전주시를 배경으로 국내 최초 디지털 트윈 기반의 스마트시티를 조성하였습니다.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하면 환경문제나 도시문제를 해결할 뿐만 아니라 교통흐름이 어느 정도인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스스로 주행하는 자율주행차

자율주행자동차는 운전자가 차량 전체를 조작하지 않아도 스스로 움직이는 차량입니다. 자율주행 자동차의 핵심 기술은 레이더, 라이더, 공간 정보입니다. 자율주행차는 운전자 없이 외부 환경을 스스로 인식하고 판단하는 기술이 필수적이기 때문이죠!

LX는 고해상도 영상 카메라, 초정밀 거리 센서와 같은 첨단 장비를 장착한 자동차를 통해서 자율 주행 공간 정보 구축을 위한 센서 데이터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또한 LX는 기존 자동차를 활용한 다양한 형태의 고정밀도 지도 작성 기술을 확보하여 도발 변수에 대응하기 위한 정적, 동적 정보를 광범위하게 파악하고 있습니다. LX와 함께 발전하는 자율주행자동차의 미래가 기대되지 않습니까?

비행 무인 항공기 드론

“요즘 드론의 활용 범위는 과거보다 확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이에 맞추어 LX한국 국토 정보 공사는 국토 교통부와 협력하고 2018년 11월부터 “공공 분야 드론 조종 인력 양성 사업”을 개시했습니다.

“이 사업은 국토 조사뿐 아니라 해양 경찰, 소방, 경찰 등 여러 공공 분야의 드론 조종사를 양성하는 사업에서 2019년 11월 6일까지 민간의 교육생을 모집했습니다.”이번 교육은, 드론을 활용한 임무에 특화된 교육에서 실무는 물론 실무 노하우까지 맞춰서 제공했습니다. 단, 이 사업의 지원을 위해서는 드론 자격이 필요합니다. 꼭 명심하세요!

LX는 이 사업을 통해서 2018년에 75 공공 분야의 임무 특화 드론 조종사를 배출하였죠. 관심 있으신 분들은 계속 LX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합니다.

종이의 지적 지도를 디지털화하는 지적 재조사

지적 재조사 사업은, 기존 종이의 지적도를 디지털화하는 사업입니다. LX의 토지행정 노하우와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인프라를 바탕으로 국토정보시스템을 필요로 하는 개발도상국에 한국형 지적제도와 국토공간정보사업을 전수하고 있습니다.

2006년의 라오스 사업을 시작으로, 아제르바이잔, 자메이카등의 지적 제도의 개선, 지적도의 작성과 토지 등록 사업을 실시했습니다. 자메이카 토지등록사업을 통해 빈곤지역 주민들에게 토지소유권을 제공하고 주민들의 안정적인 생활을 도모할 수 있었습니다!

이렇게 LX는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사업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LX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려요!